'보스턴 관심' 231cm 타코 폴, NBA 입성하나? > 통합 자료/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MOBI - 모비만의 스페셜한 혜택 쿠폰 100%공짜 LOOTING - 사전예약과 게임쿠폰을 종류별로 다양하게! ZZI - 인기 모바일 게임!! 20만원 상당의 상상초월 쿠폰 INDIE - 인기,신규,최신게임에 대한 다양한 정보 제공! 쿠폰알리미 - 나만 몰랐던 게임쿠폰! 더이상 호갱은 없다. GCHAT(지챗) - 게임채팅, 게임녹화, 게임공략 알바G - 돈버는 어플


통합 자료/자유게시판

'보스턴 관심' 231cm 타코 폴, NBA 입성하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순야 작성일19-09-11 20:41 조회1회 댓글0건

본문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고등학생이 초등학생을 상대로 농구하는 것 같다."

보스턴 셀틱스의 대니 애인지(60) 단장은 타코 폴(24, 231cm)의 경기를 보고 이렇게 말했다. 

폴의 NBA(미국프로농구) 입성 가능성이 높아졌다. 서머리그를 앞두고 폴과 비보장 계약을 맺었던 보스턴이 관심을 드러내고 있다.

얼마 전 끝난 NBA 서머리그 최고의 스타는 폴이었다. NBA 신인 드래프트엔 지명되지 못했지만 231cm의 키, 254cm에 달하는 윙스팬으로 농구하는 모습은 농구 팬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서머리그 성적도 좋았다. 평균 7.2득점 1.4블록슛 야투성공률 77%로 공수에서 키를 이용한 존재감이 무시무시했다.

▲ 엄청난 키를 자랑하는 타코 폴. 231cm는 괴물들이 득실 거리는 NBA에서도 좀처럼 보기 힘든 사이즈다. ▲ 폴에게 덩크슛은 너무나도 쉬운 일이다. 폴은 세네갈 출신이다. 16살 미국에 와서 농구를 처음 시작했다. 큰 키 덕분에 금세 농구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센트럴 플로리다 대학에서 4년 동안 평균 10.1득점 7.7리바운드 2.4블록슛을 기록했다. 4학년인 지난 시즌엔 11.1득점 7.6리바운드 2.6블록슛으로 골밑에서 위력을 떨쳤다.

하지만 NBA 신인 드래프트에서는 지명되지 못했다. 큰 키를 제외하면 NBA에 통할만한 공격 기술이나 몸 상태가 아니라는 평가가 많았다.

▲ 마치 초등학생과 함께 뛰는 것 같은 폴(오른쪽). ▲ NBA에서도 폴이 자신의 키를 활용할 수 있을까? 보스턴 셀틱스의 선택이 남았다. 서머리그에서 폴을 유심히 관찰한 에인지 단장은 그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점쳤다. 에인지 단장은 18일(한국 시간) 기자회견에서 폴에 대해 "어린 친구가 아주 열심히 한다. 우리가 한 번 선수로서 그를 맡아 키우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며 "폴이 정규 시즌 로스터에 들어갈 기회는 주어질 것이다. 하지만 일단은 지켜볼 것이다. 우리와 함께 훈련하며 평가할 생각이다. 그의 성장 가능성에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이어 "가드들이 공중으로 패스만 하면 폴은 조금만 점프해서 덩크슛으로 성공시킨다. 마치 고등학생이 초등학생과 농구하는 것 같다"며 큰 키를 활용한 폴의 공격이 놀랍다는 반응도 덧붙였다.





어느 팀으로 가던 뛰는거 보고 싶긴 하네요 ㅋ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357
어제
435
최대
13,547
전체
1,732,235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앱플레이어 가이드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